[2007.8.11]학력 위조

2007.08.11 22:49

최한철 조회 수:618

요즘 한창 학력 위조가 사회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학력위조가 최근에 많아졌다기 보다는 언제나 만연했던 고질병이 지금에서야 표면으로 떠올랐다고 할수 있겠다. 실제로 내가 자주가는 해커스 게시판에서도 "한국 대학 다녔던걸 숨기고 미국 신입학이 가능한가요?" 등등의 수많은 질문들이 올라온다.

씁쓸하지 않을 수 없다. 이 정도로 신용 사회가 정착되지 않고 도덕 불감증이 만연한 분위기. 속이는 것은 나쁘다라는 도덕 관념 자체가 초점이라기 보다는 속였다간 후에 탈이 생길 수도 있다는 불안이 사고를 지배하는 추세. 도덕관념의 문제 이전에 그렇게도 자기자신에 대한 자존심이 없는가.

댓글 0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대학 초년시절 블로그 글입니다 최한철 2016.04.21 40
374 [2007.8.19]신념 체계 최한철 2007.08.19 254
373 [2007.8.19]3년 최한철 2007.08.19 233
372 [2007.8.17]... 최한철 2007.08.17 554
371 [2007.8.12]소설의 한조각 secret 최한철 2007.08.12 7
» [2007.8.11]학력 위조 최한철 2007.08.11 618
369 [2007.8.9]비자 최한철 2007.08.09 556
368 [2007.8.4]편지 secret 최한철 2007.08.04 20
367 [2007.8.4]애증 최한철 2007.08.04 577
366 [2007.8.2]상실감 최한철 2007.08.02 530
365 [2007.7.24]학벌주의 최한철 2007.07.24 705
364 [2007.7.24]지루하다 최한철 2007.07.24 613
363 [2007.7.23]술 secret 최한철 2007.07.23 11
362 [2007.7.22]엘레베이터 최한철 2007.07.22 378
361 [2007.7.9]중국 출국 최한철 2007.07.09 471
360 [2007.7.6]상실감 최한철 2007.07.06 444
359 [2007.7.6]온전한 secret 최한철 2007.07.06 13
358 [2007.7.5]성적지상주의 최한철 2007.07.05 430
357 [2007.6.30]블루문. 최한철 2007.07.01 209
356 [2007.6.22]20대의 인생 최한철 2007.06.22 479
355 [2007.6.13]장학금 탔다 최한철 2007.06.13 506